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그래도 불교>

기사승인 2019.01.07  17:23:59

공유
default_news_ad1

혼란한 현실 속 성법 스님의 불교 강좌
성법 스님/민족사/15,000원

고양 용화사 주지 성법 스님이 최근 ‘한국불교의 병폐와 잘못된 행태’에 대해 날카롭게 지적하고, 그 현실을 변화시킬 대안을 제시한 책을 발간했다.

책은 크게 2부로 구성됐다. 1부는 성법 스님이 그동안 불자들에게 강의해 온 △진리에 대한 정의 △불교 교리 △수행 △현실 문제에 대한 불교적 해법 등을 정리한 것이고, 2부는 책의 출간을 위해 새로 쓴 <화엄경> ‘십지품’ 해설로 이뤄져 있다.

특히 성법 스님 특유의 논법으로 보살의 10지(十地) 수행과 10바라밀을 정확히 일치시켜 ‘10바라밀에 의한 이타행을 실천해야 한다.’고 명확히 설명함으로써 십지품의 의미를 알기 쉽게 설명하고 있다. 또한 본문 중간에 덧붙인 촌철살인의 ‘죽비소리’는 책을 읽는 독자들의 답답한 가슴을 시원하게 뚫어 준다.

성법 스님은 또 적폐청산ㆍ불교개혁이 화두인 현 상황에서 화두 타파 후, 한국불교는 무엇을 담을 것인가에 대한 고민과 아울러 한국불교의 나아갈 방향을 제시했다.

스님은 “경전에 의거한 제대로 된 불교 공부를 통해 비불교적인 요소를 걷어내고, 나눔과 봉사 등 선행의 실천을 통해 진짜 대승불교답게 새롭게 거듭나야 한다.”며 “<화엄경>의 ‘십지품’ 같은 인류 최고의 가르침이 연구되고, 더욱 발전돼 인류가 안고 있는 많은 갈등과 모순들을 해결하는 진리의 창고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조용주 기자 smcomnet@naver.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