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절’에서 여름 캠핑 “더위야 놀자!”

기사승인 2019.06.19  11:56:13

공유
default_news_ad1
올 여름, 전국 59개 사찰에서 여름 특별 템플스테이가 열린다. <사진제공=한국불교문화사업단>

문화사업단, 전국 59개 템플스테이 사찰서
계곡 물놀이ㆍ숲길 포행ㆍ차담 등 풍성

여름철을 맞아 의미 있는 휴가를 계획하고 있다면 템플스테이가 어떨까? 어린이ㆍ청소년에게는 여름 캠핑의 추억을, 일상에 지친 현대인에게는 느긋한 재충전을 선사할 템플스테이가 전국의 사찰에서 열린다.

한국불교문화사업단(단장 원경 스님, 이하 문화사업단)과 전국 59개 템플스테이 운영사찰은 6~8월 두 달여 간 ‘여름 특별 템플스테이’를 선보인다.

올 여름 주목할 만한 템플스테이는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여름 캠프 프로그램이다. 서울 금선사ㆍ경기 법륜사ㆍ양평 용문사ㆍ경북 은해사 등에서는 물놀이, 캠프파이어, 둘레길 걷기, 생태학습 등의 체험 프로그램으로 시원한 템플스테이를 진행한다.

지친 일상의 재충전을 위한 템플스테이도 있다. 경기 용주사ㆍ하동 쌍계사ㆍ순천 선암사ㆍ충남 수덕사 등에서 스님과의 차담, 요가 명상, 숲길 포행, 향낭 만들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체험해 볼 수 있다. 경기 육지장사ㆍ보성 대원사에서 선보이는 쑥좌훈과 게르마늄 디톡스, 만트라ㆍ사운드 테라피 체험도 눈여겨볼만 하다.

내 안에 나를 마주보는 집중 프로그램도 눈에 띈다. 보성 대원사ㆍ도림사ㆍ자비선사 등은 집중 명상과 참선, 호흡수행과 위빠사나 등 불교 수행과 가르침을 배워보는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문화사업단장 원경 스님은 “올해는 특히 어린이와 청소년이 참여할 수 있는 여름 캠핑 형태의 특별 템플스테이가 많이 열릴 것”이라며 “자연에서 보내는 산사 템플스테이를 통해 몸도 마음도 시원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외에 전국 템플스테이 프로그램은 템플스테이 예약 홈페이지(www.templestay.com)에서 확인 가능하며,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문의. 템플스테이 홍보관(02-2031-2041)

정현선 기자 honsonang@daum.net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