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국명상총협회, 8월 29일 명상포럼 개최

기사승인 2019.07.22  14:44:42

공유
default_news_ad1
한국명상총협회가 7월 22일 오전 11시 서울 프레스센터 19층에서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은 '대한민국 명상포럼' 일정 등을 소개하고 있는 각산 스님(중앙).

동국대서, 참선ㆍ명상 석학이 한자리에

국내외 참선과 명상의 석학들이 한자리에 모여 AI 인공지능과 IT 4차 산업혁명 속에서 기업에 맞는 명상과 인성교육법을 모색한다.

한국명상총협회(협회장 각산 스님)는 한국참선지도자협회와 불교방송과 함께 8월 29~31일 동국대학교 대각전 문화관에서 ‘2019 대한민국 명상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명상포럼은 ‘명상’을 소재로 한국의 정신문화를 재 발굴하고 시대가 요구하는 명상의 실천체계를 새롭게 확립, 명상지도자 양성과 명상 관련 단체 간의 네트워크 형성이 목표다.

강연진은 전국선원수좌회 공동대표 의정 스님ㆍ금강선원장 혜거 스님ㆍ참불선원장 각산 스님ㆍ前선원수좌회 대표 정찬 스님ㆍ직지사 선원장 의성 스님ㆍ자비명상 이사장 마가 스님ㆍ행불선원장 월호 스님ㆍ불교상담개발원장 선업 스님ㆍ대해사 국제선원장 대해 스님 등이다.

특히 한국에 특별 초청되는 미국의 명상전문가 킴킴(a.k.a 處處)을 비롯해 이시형 한국자연의학종합연구원장ㆍ전현수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ㆍ조효남 前정신과학회 학회장ㆍ안희영 한국MBSR연구소장 등이 대거 참여해 사흘간의 열띤 포럼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국명상총협회장 각산 스님은 7월 22일 오전 11시 서울 프레스센터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한국명상계에서 최초로 진행되는 이번 명상포럼은 초기불교 명상법부터 IT 기업명상까지 세계 주요 명상법을 한자리에서 다루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이라며 “이번 포럼을 통해 한국의 참선과 명상이 4차 산업혁명시대에서 보다 대중 속으로 들어가 우리 사회의 문제를 해결해줄 수 있길 기원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대한민국 명상포럼은 본 행사 외에 8월 29일 오후 12시 30분 동국대학교 운동장과 남산 순환 둘레길 일대에서 ‘남산걷기명상’을 진행한다. 걷기명상은 각산 스님의 지도로 사부대중 5,000여 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문의. 한국명상총협회(1577-3696)

정현선 기자 honsonang@daum.net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