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홍천 강룡사, 세대 공감 ‘화합음악회’ 펼쳐

기사승인 2019.11.17  21:58:01

공유
default_news_ad1
홍천 강룡사가 11월 17일 ‘홍천군민과 세대간 소통을 위한 화합음악회’를 개최하고 불자와 지역민에게 깊은 감동을 선사했다. 마지막 무대를 장식한 가수 소찬휘 씨와 전 출연진이 화합의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11월 17일, 가요·트로트·힙합이 한자리에

홍천 지역에서 천태법음을 전하고 있는 강룡사가 세대를 아우르는 ‘화합음악회’를 열어 불자와 지역민에게 깊은 감동을 선사했다.

홍천 강룡사(주지 상명 스님)는 11월 17일 오후 2시 홍천문화예술회관에서 ‘홍천군민과 세대 간 소통을 위한 화합음악회’를 개최했다. 음악회에는 영춘 태광사 주지 묘언 스님, 허필홍 홍천군수, 신영재·신도현 강원도의회의원, 박희인 홍천경찰서 생활안전과장, 전명준 홍천군번영회장 등 사부대중 1,000여 명이 함께했다.

이번 화합음악회는 남궁옥자 강룡사 다도회장과 금강유치원 원아 9명의 접빈다례시연으로 막이 올랐다. 이어진 본격적인 공연에서는 홍천 강룡사 화장합창단·영춘 태광사 연화합창단·제천 삼천사합창단·단양 광법사합창단·디 앙상블로 구성된 천태연합합창단이 출연해 ‘연꽃 향기’, ‘아빠의 청춘’ 등의 리메이크 곡을 부르며 웅장한 무대를 선보였다.

뜨거운 박수 속에 무대에 오른 금강유치원 원아들은 리코더로 ‘고향의 봄’, ‘문 리버’, ‘에델바이스’를 연주하며 그동안 배우고 익혀온 실력을 마음껏 뽐냈다. 트로트 가수 박상철 씨는 화려한 무대매너로 ‘무조건’ 외 히트곡 메들리를 열창하며 지역민들의 어깨를 들썩이게 했다.

이어 남성중창단 디 앙상블이 ‘지금 이 순간’, ‘꿈꾸는 세상’, ‘행복을 주는 사람’을 열창했으며, 홍천여자고등학교 댄스동아리 천향 팀이 신나는 댄스공연을, 금강유치원 원아들과 가족이 함께 꾸민 합창공연을 선보이며 음악회의 열기를 더했다.

마지막으로 힙합 뮤지션 마이다스엑스의 무대, 가수 소찬휘 씨의 흥겨운 무대가 이어졌다. 소찬휘 씨는 히트곡 ‘티얼즈’, ‘현명한 선택’ 등을 열창했으며 특히 공연 마지막에는 전 출연진이 무대에 올라 ‘내게 남은 사랑을 드릴께요’를 함께 부르며 공연장을 찾은 관람객들에게 잊을 수 없는 추억을 선사했다.

마지막 공연을 앞두고 무대에 오른 강룡사 주지 상명 스님은 인사말에서 “전 세대를 아우르는 다채로운 음악을 통해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화합음악회를 마련했다.”면서 “세대가 문화로 어우러져 소통과 화합을 나누고, 온 가족이 함께 즐기면서 행복한 시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상명 스님은 또 “앞으로도 세대 간 문화격차와 지역 내 문화갈증을 해소할 수 있는 좋은 문화행사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강룡사 주지 상명 스님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재중 강룡사 신도회장이 참석내빈을 소개하고 있다.
음악회에 참석한 내빈들의 모습.
남궁옥자 강룡사 다도회장과 금강유치원 원아들의 접빈다례시연 모습.
천태연합합창단이 ‘연꽃 향기’ 등을 부르며 웅장한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금강유치원 원아들이 리코더 연주를 선보이고 있다.
트로트 가수 박상철 씨가 히트곡 메들리를 열창하고 있다.
음악회를 즐기고 있는 관람객의 모습.
남성중창단 ‘디 앙상블’의 공연 모습.
홍천여자고등학교 댄스동아리 천향 팀이 신나는 댄스를 선보이고 있다.
금강유치원 원아들과 가족이 함께 꾸민 합창공연 모습.
힙합 뮤지션 마이다스엑스의 공연 모습.
가수 소찬휘 씨가 자신의 히트곡 ‘티얼즈’를 열창하고 있다.
음악회를 찾은 관람객이 공연을 즐기고 있다.
주지 상명 스님을 비롯해 전 출연진이 무대에 올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음악회에 앞서 오후 1시 30분부터 공연장 로비에서는 들차 시연이 펼쳐졌다.

홍천=정현선 기자 honsonang@daum.net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