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천태종 문덕 총무원장, 이인영 통일부장관 예방 받아

기사승인 2021.09.15  12:22:35

공유
default_news_ad1

- 9월 15일, 단양 구인사 2층 접견실서 환담
문덕 스님 “남북 평화교류 위해 힘 써달라”

천태종 총무원장 문덕 스님은 9월 15일 단양 구인사에서 이인영 통일부장관의 예방을 받고 환담을 나눴다.

천태종 총무원장 문덕 스님이 이인영 통일부장관의 예방을 받고, 남북 평화교류를 위해 힘 써달라고 당부했다.

문덕 스님은 9월 15일 오전 11시 30분 단양 구인사 2층 접견실에서 이인영 통일부장관의 예방을 받고 환담을 나눴다. 

이 자리에서 문덕 스님은 “천태종은 애국ㆍ대중ㆍ생활불교 등 삼대지표를 지향하며 생활 속에서 실천하고 있다.”면서 “북한과 교류가 활발했을 당시에는 개성 영통사 복원사업을 추진했으며, 대각국사 다례제와 성지순례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문덕 스님은 “남북관계가 경색되면서 영통사 교류 사업이 중단된 상태지만, 화합 국면으로 돌아가면 충분히 다시 추진할 수 있을 것”이라며 “남북 평화교류를 위해 최선을 다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에 이인영 통일부장관은 “남북 교류협력에서 개성은 상징적인 도시며, 이곳에서 진행된 천태종 영통사 복원불사는 통일부에서도 의미 있게 생각한다.”면서 “남북교류 국면이 형성되고, 사업이 다시 진행되면 원만한 진행을 위해 충실히 뒷받침하겠다.”고 약속했다.

이 장관은 또 “천태종 산하 NGO단체인 (사)나누며하나되기 등에서 북이탈주민들이 한국 사회에 정착하는 과정에 도움을 주셔서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이후 환담은 비공개로 진행됐다.

한편 이날 환담에는 천태종 교무부장 경혜ㆍ사회부장 도웅 스님(나누며하나되기 이사장), 박성림 통일부 사회문화교류정책과장, 현창하 정책보좌관 등이 배석했다. 

이인영 통일부장관이 사회부장 도웅 스님에게 인사하고 있다.
이날 환담에서 이인영 장관은 "남북 평화교류를 힘쓰겠다."고 약속했다.
구인사 설법보전에서 헌향하는 이인영 장관.

구인사=문지연 기자 dosel7471@gmail.com

<저작권자 © 금강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